항공소식


FA-50 전투기 48대 수출, 폴란드와 본계약 체결… 30억달러 규모

비행연구원
2022-09-19
조회수 44

폴란드 정부가 16일(현지 시각) 30억 달러(4조 1760억원) 규모의 한국산 FA-50 전투기 48대 도입에 대한 이행 계약을 체결했다.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이날 폴란드 마조비에츠키시(市)에서 폴란드 군비청과 FA-50 전투기 48대 수출 이행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계약은 지난 7월 27일 국내 방산 기업 3사와 폴란드 군비청이 체결한 K방산 3종 세트의 총괄 계약 가운데 FA-50 수출 건을 실제로 이행하겠다는 내용이다. 지난달에는 K2 전차와 K9 자주포의 1차 이행 계약이 체결됐다. 이로써 K방산 수출 3종 세트의 1차 이행 계약 체결이 순조롭게 완료된 것이다. K 방산 3종 세트의 1차 수출액은 11조 8460억원이며, 향후 10년여간 3차에 걸친 수출액을 모두 합치면 최종 수출 규모는 25조원에서 최대 40조원에 달할 전망이다. 국내 방산 수출 사상 최대 규모다. 이번 수출 건을 발판으로 호주, 아랍에미리트(UAE)·사우디아라비아 등에 대한 방산 수출이 탄력을 받을 것이란 관측도 나온다.


FA-50 전투기가 이륙하는 모습. /공군 본부

FA-50 전투기가 이륙하는 모습. /공군 본부


이날 계약식에는 안제이 두다 대통령과 마리우시 브와슈차크 부총리 겸 국방장관이 직접 참석해 폴란드 정부의 방위력 강화 의지를 드러냈다고 방사청 관계자는 전했다. 폴란드는 러시아와 전쟁 중인 우크라이나의 인접국으로 서방 자유민주주의 국가들과 함께 우크라이나를 다방면으로 지원하고 있다. 우리 측에서는 강구영 KAI 사장과 엄동환 방위사업청장이 참석했다.

이번 FA-50 수출 이행 계약 체결은 한국 무기 체계의 경쟁력과 정부와 군·방산업체의 협상 노력에 따른 결실로 평가된다. 전투기 1대 수출은 국산 중형차 1000대를 수출하는 효과와 맞먹는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조선일보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