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소식


인천공항에 떨어진 '北 오물 풍선'…항공기와 충돌 땐 '아찔'[홍찬선의 신공항여지도]

비행연구원
2024-06-10
조회수 39

지난 1일과 2일 북한이 살포한 풍선이 인천국제공항에 떨어지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해당 풍선에는 오물 10㎏이 매달려 있었는데요. 이 풍선이 공항 내부에 낙하하면서 50편이 넘는 항공기 운항이 지연되기도 했습니다.

일각에서는 항공기와 오물이 충돌하면 매우 위험한 상황이 초래할 수 있다고 경고합니다. 그렇다면 항공기가 오물이 달린 풍선과 충돌하면 어떤 사고가 발생할까요.

결과부터 말하면 항공기 엔진이 꺼지거나 화재가 발생하는 등 대형 항공 사고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이는 '조류 충돌(Bird Strike)과 비유할 수 있는데요. 조류 충돌은 운항 중인 항공기가 새 무리를 만나면 새들이 항공기 엔진 안으로 빨려 들어가 엔진 손상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특히 1.8㎏ 무게의 새가 시속 960㎞로 운행하는 항공기와 부딪치면 64t의 충격을 주게 됩니다. 그렇다면 북한에서 날린 10㎏의 오물이 풍선과 함께 항공기에 부딪히거나 엔진에 빨려 들어가면 조류충돌 보다 더 큰 충격을 줄 수 있습니다.

[인천=뉴시스] 이루비 기자 = 2일 오전 인천 미추홀구 용현동 한 자동차운전전문학원에서 발견된 북한 오물풍선. (사진=인천소방본부 제공) 2024.06.02. photo@newsis.com


[인천=뉴시스] 이루비 기자 = 2일 오전 인천 미추홀구 용현동 한 자동차운전전문학원에서 발견된 북한 오물풍선. (사진=인천소방본부 제공) 2024.06.02. photo@newsis.com


앞서 이달 1일과 2일 인천국제공항에 북한이 살포한 오물 풍선 1개가 공항 내부로 떨어져 항공기 운항이 일시적으로 중단됐습니다.

군은 이날 오후 9시57분께 인천공항 북쪽 섬 상공에서 날아오는 풍선을 발견하고 인천공항에 관련 사실을 통보했습니다.

이어 오물이 든 풍선 1개가 같은날 오후 10시47분께 인천공항 3~4 활주로 부근에 떨어지면서, 국토교통부 서울지방항공청과 인천공항공사는 이날 오후 10시48분부터 11시42분까지 인천공항 3~4활주로의 이착륙을 중단했습니다.

공항에는 레이더 시스템이 있지만, 전파를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풍선 탐지는 어렵습니다.

이튿날 북한의 오물풍선이 또다시 발견됩니다. 인천공항 직원이 날아가는 풍선을 눈으로 발견하면서 2일 오전 6시6분에서 6시26분과 같은날 오전 7시에서 7시17분까지 1~2활주로의 항공기 이착륙이 두 차례나 중단됐습니다.

[인천=뉴시스] 이영환 기자 = 인천 중구 대한항공 엔진 테스트셀에서 정비사들이 에어버스 A330 기종에 사용되는 PW4170 엔진 점검을 하고 있다. 2024.06.09. 20hwan@newsis.com


[인천=뉴시스] 이영환 기자 = 인천 중구 대한항공 엔진 테스트셀에서 정비사들이 에어버스 A330 기종에 사용되는 PW4170 엔진 점검을 하고 있다. 2024.06.09. 20hwan@newsis.com

이번 북한의 오물풍선 공격으로 인해 인천공항 활주로의 운항이 중단되면서 이륙 18편과 체공대기 33편 등 총 51편의 항공기 이착륙이 지연됐습니다. 또한 5편은 김포공항으로 회항했습니다.

이틀간 인천공항 주변에 떨어진 오물 풍선은 총 10개. 항공기와 부딪칠 수 있는 위험한 상황이었습니다.

학계와 항공사들도 오물이 항공기 엔진에 빨려 들어가면 매우 위험한 상황이 될 수 있다고 경고합니다.

국내 항공사 관계자는 "10㎏의 오물이 항공기 엔진에 들어갈 경우 FOD(외부물질로 인한 엔진 손상)발생할 수 있고, 최악의 경우 엔진이 꺼져 비상착륙 할 가능성도 높다"고 말했습니다.

소대섭 한서대 항공보안학과장은 "항공기 제트 엔진은 다량의 공기를 흡입해 가속하는 힘을 갖게 된다"며 "운항 중인 항공기에 10㎏의 오물 엔진에 빨려 들어간다면 항공기 엔진이 꺼지거나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매우 높아 위험한 상황이 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항공기 엔진에 이물질을 넣는 것은 위험한 상황을 초래할 수 있는데요. 지난 2017년 6월 중국에서 이륙 전 항공기 엔진에 안전 운행을 기원하며 동전을 넣는 일도 있었습니다.

지난 2017년 6월 중국 상하이 푸둥공항에서 광저우로 가는 중국 남방항공 비행기에서 80대 할머니가 항공기 엔진에 동전을 한 움큼을 쥐어 던지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다행히 뒤따르던 승객이 중국 항공 당국에 알리면서 엔진 속 동전 찾기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결국 수색 끝에 9개의 동전을 발견했고 이 중 1개는 엔진 내부에서 발견됐습니다.

이번 소동은 80대 노인이 불교 신자인 점을 볼 때 안전 운행을 위해 동전을 전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 노인의 동전 소동으로 항공기는 6시간 지연됐습니다.

[출처] 뉴시스

0 0